[대구시]대구인권실태조사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 지방자치인권정책

본문 바로가기
지방자치 인권행정 정보공유센터


인권기본계획

지방자치인권정책

  HOME    인권기본계획    지방자치인권정책  

[대구시]대구인권실태조사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인권도시연구소 작성일20-01-28 09:58 조회84회 댓글0건

본문

 

대구시는 15일 오후 4시 대구인권교육센터에서 대구인권실태조사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

대구시 인권보장 및 증진을 위한 기초 자료 마련과 지역 맞춤형 인권정책 개발을 위해 마련된 이날 보고회에 대구시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 대구시 공공기관· 공기업의 인권업무 담당자, 시 담당 공무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인권실태 설문조사 결과 발표, 질의응답 및 자문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번 조사는 대구시에서 최초로 실시한 인권의식실태조사로 경북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에서 연구용역을 맡았다.

실태조사 방법은 대구시민 1,000여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 조사와 인권전문가 및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한 집단심층면접으로 구분해실시다.

설문조사 결과로는 대구 시민의 인권보장을 위해 가장 우선적으로 고려해야 하는 정책 방향으로 ‘인권교육 강화를 통한 인권의식 향상’이 33.8%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인권 보호를 위한 제도 및 기관 확대’가 22.2%로 두 번째로 높게 나타났다.

집단심층면접 결과는 현장의 목소리가 잘 반영될 수 있도록 실효성 있는 민관 거버넌스 체계를 구축해야한다는 의견이 많았다.

또한 성별, 연령별, 직군별 등 특정 집단을 대상으로 하는 맞춤형 인권교육 프로그램 개발이 필요하며 정책 사각지대에 놓인 사회적 약자에 대한 면밀한 실태 파악과 정책 개발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행복교육국장은 “이번 조사 결과가 향후 대구시의 인권정책이 나아가야할 방향을 제시해주는 나침반 역할을 해줄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시민들과 함께 소통하며 상생할 수 있는 인권증진 체계를 구축해 사람이 중심이 되는 인권도시 대구가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출처;http://m.koreasisailbo.com/29528

상담전화    02-6094-5302
개인정보취급방침
신주소 : (03371)서울특별시 은평구 통일로 684, 9동(상상청) 302호(녹번동)  /  구주소 : 서울특별시 은평구 녹번동 5, 서울혁신파크
전화 : 02)6094-5302  /  팩스 : 02)6449-5303  /  e-mail : hrcity@naver.com  /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403-417489 인권도시연구소
Copyrightⓒ 2016 인권도시연구소 지방자치 인권행정 정보공유센터.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
상단이동

이메일주소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 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