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중구] '2017년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 개최 > 지방자치인권정책

본문 바로가기
지방자치 인권행정 정보공유센터


인권기본계획

지방자치인권정책

  HOME    인권기본계획    지방자치인권정책  

[울산시중구] '2017년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인권도시연구소 작성일17-07-27 14:55 조회283회 댓글0건

본문

 

울산 중구, '2017년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 개최
사람중심 인권도시 중구…4대 전략목표 기본계획, 30여 개 세부사업 추진
신섬미 기자/ujsm@ujnews.co.kr  |  2017년 07월 26일  17:59:01
 
울산 중구청(청방 박성민)이 지역 주민들의 인권 보장과 증진을 위한 기본 계획수립 연구 용역보고회를 개최했다.

중구청은 26일 오후 2시 2층 중회의실에서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 위원과 관련부서 공무원, 용역 수행기관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7년 제1차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를 진행했다.

이번 보고회는 지난 2013년 제정된 중구 인권보장 및 증진에 관한 조례에 따라 5년마다 인권보장 및 증진 기본계획을 세우기 위해 지난 4월 발주된 '중구 인권보장 및 증진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의 중간보고를 위해 마련됐다.

해당 용역은 중구의 인권보호와 증진을 위해 추구해야 할 비전을 설정하고 이를 기반으로 한 정책목표와 추진과제, 인권정책 추진전략을 실행해 나갈 추진체계의 구축방안 등 '인권행정'의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자 진행됐다.

특히 울산에서 경제·사회·문화적 권리의 중심적인 도시인 중구가 울산발전의 역사적 경험과 에너지를 '사람중심'의 에너지로 승화시켜 보편적 인권의 실현을 위한 발전역량을 극대화시키기 위해 추진됐다.

용역을 맡은 울산대 산학협력단은 이 자리에서 중구 인권의 비전을 '사람중심 인권도시 중구'로 정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인권문화 조성과 인권교육 강화 등 4대 전략목표를 기본계획으로, 30여 개의 세부사업을 추진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중구청은 이번 중간보고회를 통해 도출된 미비점을 보완한 뒤 오는 9월 최종보고회를 거쳐 인권정책 기본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중구청 관계자는 "여성친화도시인 중구는 2013년부터 지역 주민들의 인권보장과 증진을 위해 조례를 제정하는 등 각종 노력을 쏟고 있다"며 "이번 계획 수립을 통해 중구 행정의 인권정책을 점검하고, 인권제도화 수준 및 시민사회의 조직과 활동역량 등 인권역량에 대한 종합적인 파악을 통해 중구의 인권관련 법, 제도, 관행의 개선을 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섬미 기자
 
<저작권자 ©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상담전화    02-6094-5302
개인정보취급방침
신주소 : (03371)서울특별시 은평구 통일로 684, 9동(상상청) 302호(녹번동)  /  구주소 : 서울특별시 은평구 녹번동 5, 서울혁신파크
전화 : 02)6094-5302  /  팩스 : 02)6449-5303  /  e-mail : hrcity@naver.com  /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403-417489 인권도시연구소
Copyrightⓒ 2016 인권도시연구소 지방자치 인권행정 정보공유센터.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
상단이동

이메일주소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 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