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안산시] 청년수당·안전센터 도입 등 노동정책 확대 > 지방자치인권정책

본문 바로가기
지방자치 인권행정 정보공유센터


인권기본계획

지방자치인권정책

  HOME    인권기본계획    지방자치인권정책  

[경기도안산시] 청년수당·안전센터 도입 등 노동정책 확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인권도시연구소 작성일17-10-10 14:48 조회49회 댓글0건

본문

 

안산시, 청년수당·안전센터 도입 등 노동정책 확대
이종일 기자  |  2017-10-08 15:50:22

【안산=뉴시스】이종일 기자 = 경기 안산시는 올 연말까지 청년수당 도입, 노동안전센터 설치 등 노동정책을 확대하는 계획을 수립한다고 8일 밝혔다.

  이는 ㈔한국노동사회연구소(이하 연구소)의 '안산시 노동인권정책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결과를 반영해 진행하는 것이다. 

  시는 연구용역의 '노동인권 실태조사' 결과를 토대로 청년 노동정책을 우선시할 방침이다.

  올 6~7월 안산지역 노동자 1000명을 대상으로 한 노동인권 실태조사 결과 노동정책 수립에서 우선적으로 고려돼야 할 집단으로 '청년'(응답자의 39.8%)이 1순위로 꼽혔다.

  연구소는 지난해 안산지역 청년 생산가능인구(20~34세 15만4820명)의 24%(3만7271명)가 니트족(교육이나 훈련을 받지 않고 있는 무직자)으로 분류된 통계청 자료를 근거로 청년 노동문제 해결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또 안산시 노동정책을 총괄할 부서 확장이 필요하다고 제시했다.

  시는 용역 결과를 반영해 청년들이 일자리를 안정적으로 구할 수 있도록 수당을 지급하고, 다양한 일자리를 제공하는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청년 이외에도 비정규직, 이주노동자 등 취약계층 노동자들을 지원하고, 시와 시 산하기관 비정규직 직원들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계획도 수립한다.

  노동인권 보호를 위해 노동인권 지킴이, 불법파견 감시단 운영과 노동안전센터 설치도 준비한다.

  시는 이같은 정책을 총괄적으로 담당할 노동전담 부서를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올 연말까지 노동인권정책 기본계획을 수립해 내년 본격 추진하겠다"며 "청년수당은 연구용역을 통해 지급 규모, 대상, 예산 확보 등 구체적 방안을 마련해 시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lji22356@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담전화    02-6094-5302
개인정보취급방침
신주소 : (03371)서울특별시 은평구 통일로 684, 9동(상상청) 302호(녹번동)  /  구주소 : 서울특별시 은평구 녹번동 5, 서울혁신파크
전화 : 02)6094-5302  /  팩스 : 02)6449-5303  /  e-mail : hrcity@naver.com  /  후원계좌 : 우리은행 1005-902-697663 인권도시연구소
Copyrightⓒ 2016 인권도시연구소 지방자치 인권행정 정보공유센터.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
상단이동

이메일주소 무단 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 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